최근 몇 년 동안 철학은 논리와 추론을 가르치는 데 유용하기 때문에 학교 과목으로 더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어떤 경우에는 철학의 주제가 ‘비판적 사고’라는 유일한 목적으로 거의 완전히 축소되었습니다. 이전에 철학은 ‘혁명을 장려’하는 모든 것의 타당성에 의문을 제기하면서 학교에서 기피했기 때문에  (AskPhilosophy에 따르면) 이는 매우 흥미로운 것입니다.

그러나 철학과 사상이 모두 매우 1차원적인 것으로 축소되는 것은 안타까운 일입니다. 실제로는 그것들이 믿을 수 없을 정도로 풍부하고 다면적인데 말입니다. 역사상 가장 위대한 물리학자 중 한 사람으로 널리 인정받는 알버트 아인슈타인은 다른 사고 방식에 대해 광범위한 진술을 했습니다.  우리가 합리적인 마음에 부여하는 중요성에 대해 그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직관적인 마음은 신성한 선물이고 이성적인 마음은 충실한 종입니다. 우리는 하인을 존중하고 선물을 잊어 버린 사회를 만들었습니다.”

상상력은 또 다른 매우 중요한 인지 능력이며 아인슈타인에 따르면 “상상은 지식보다 더 중요합니다. 지식은 제한적이고 상상은 세상을 에워쌉니다.” 그는 또한 ‘직관과 영감’을 믿었고 ‘음악적 사고 방식’에 대해 말했습니다.  상대성 이론에 대한 질문에 그는 “직관에 의해 생각이 났고 음악은 그 직관의 원동력이었습니다. 나의 발견은 음악적 지각의 결과였다.” 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또한 “나는 종종 음악적으로 생각한다. 음악 속에서 나의 백일몽을 산다. 나는 내 삶을 음악으로 본다…” 라고 말했습니다.

유추적 사고도 있다. 유추적 사고는 우리에게 친숙한 것과 평행선을 그리면서 익숙하지 않은 것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유추가 인류를 수천 년 동안 우리 감각의 범위를 넘어선 무언가를 파악하게 해주었습니다. 유추는 다양한 형태를 취할 수 있으며 신화조차도 비유가 될 수 있습니다. 스티브 잡스는 유추적 사고의 열렬한 지지자로 알려져 있습니다.

우리가 어떻게 생각하는지가 중요할까요? 네, 우리의 생각이 우리가 보는 세상과 우리가 지각하는 측면을 형성하기 때문에 중요합니다. 나무와 그것을 보고 생각하는 방법이 얼마나 다양한지 상상해 보십시오. 우리가 목재 상인이라면 시장에서 나무의 금전적 가치만 볼 수 있습니다.  예술가로서 우리는 나무를 매우 다른 방식으로 바라보고 다른 사람들이 알아차리지 못할 수도 있는 많은 것들을 인식합니다. 과학자로서 우리는 우리의 특별한 관심에 따라 나무를 다시 다르게 볼 것입니다. 이제 시적 공경의 상태에서 나무 앞에 서 있다고 상상해보십시오. 이런 종류의 시적 사고가 당신의 마음과 가슴을 열지 않을까요?

아마도 우리는 동등하게 중요한 다른 사고 방식을 충분히 고려하지 않고 논리적 또는 분석적 사고를 너무 중시함으로써 많은 문제와 많은 불필요한 파괴를 일으켰습니다. 예상하건대, 아우슈비츠의 기술자나 히로시마를 파괴한 폭탄 등은 추론에 매우 능숙했을 것입니다. 그러나 존재하는 모든 것에는 양극성이 있고 순전히 이성적인 사고는 가슴으로 생각하는 것과 균형을 이루어야 한다고 믿습니다.

첨언하자면, 시적 사고가 존재하며, 시적 사고에 대한 스탠포드 대학 과정도 있습니다. 그 가치는 앙투안 드 생텍쥐페리(Antoine de Saint-Exupery)가 자주 인용하는 다음과 같은 말로 아름답게 설명됩니다. “마음으로 봐야만 잘 볼 수 있다는 거야. 정말 본질적인 것은 눈에 보이지 않는단다.”

그래서 철학과 ‘사고’를 이성적인 것과 직관적인 것, 논리적인 것, 유추적인 것과 시적인 것을 포함하는 것으로서 다시 훨씬 더 넓고 깊은 의미로 이해해야 할 때가 아닐까 합니다. 우리가 도덕적 인간이 되고 지혜와 삶의 신비에 더 가까이 갈 수 있게 해주는 것.  플라톤은 테아이테토스 (대화편)에서 다음과 같이 씁니다. “사고는 영혼이 그 자신과 나누는 대화입니다.” 그리고 철학자 호르헤 엔젤 리브라가는 “철학은 보이지 않는 것의 고요한 차원에서 영혼이 만드는 음악이다.”라는 말을 한 적이 있습니다.  또한 부처님은 “우리는 생각하는 대로 된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영어 원본

Photo by AbsolutVision on Unsplas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