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5일

눈내리는 추운 그날, 우리는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서거 500주년을 기념하였습니다. 그의 가장 유명한 작품중에 하나인 ‘비트루비안인’에서, 우리는 인간의 ‘중심’의 의미를 배웠고, 삶에서 중심과 균형을 유지하는 것의 중요성에 대해 배웠습니다.